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배곧 라온초 급식대란, 영양교사 ‘갑질’ 원인

기사승인 2019.12.09  13:12:34

공유
default_news_ad2

- 시흥교육지원청, 해당 영양교사 ‘직위해제’ 결정 / 전국학비노조, 9일 시흥교육청서 규탄 기자회견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 경기지부와 시흥지회 관계자 10여 명이 9일 오전 시흥교육지원청에서 '갑질 영양교사 처벌촉구 및 지도감독책임 수수방관 시흥시교육지원청 규탄' 기자회견을 열었다.

지난달 26일 발생한 배곧 라온초등학교 급식대란이 영양교사의 ‘갑질’에서 기인한 것으로 조사된 가운데 시흥교육지원청이 이에 대한 책임을 물어 지난 5일자로 해당 영양교사를 직위해제(업무배제) 결정을 내린 것으로 밝혀졌다.

시흥교육지원청 관계자는 9일 “해당 사태에 따른 엄중한 감사 결과를 벌이고 있다.”라며 “늦어도 다음 주쯤 이번 사태와 관련된 감사가 마무리 될 것이지만 우선 해당 영영교사에 대해서는 직위해제 조치를 결정해 업무에서 완전 배제시켰다”고 말했다.

시흥교육지원청 결정은 이번 사태와 관련해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이하 조합) 등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교사의 ‘갑질’ 논란에 따른 문제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즉각적인 조치를 취했다.

이러한 가운데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 경기지부(지부장 박미향)와 시흥지회(지회장 홍은숙) 관계자 10여 명은 9일 오전 시흥교육지원청 현관 앞에서 사태에 따른 경과보고회와 함께 ‘갑질교사 처벌 촉구 및 시흥교육지원청 규탄’ 기자회견을 갖고 문제 해결을 촉구했다.

이들은 기자회견문을 “더 이상 라온초 영양교사처럼 학교 내에서 비일비재하게 발생하는 갑질로 인해 제2・3의 라온초 상황이 발생해서는 안 된다.”라며 “학교 측과 시흥교육지원청은 조리종사자들에 대한 라온초 영양교사 갑질행위에 대한 사과 및 처벌, 영양교사의 갑질에 대한 수수방관한 관리자의 사과 및 재발방지 대책마련, 조리종사자들에 대한 이후 치료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한편 지난달 26일 배곧 라온초등학교에서는 영양교사와 조리실무자 간 갈등으로 전교생 1,600여명의 급식이 중단, 조기 하교하는 사태가 발생했었다.

오세환 기자 osh6300@hanmail.net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노조가 갑이군 2019-12-31 16:12:25

    노조 일방적인 사실만 가지고 글을 쓰다니 글 쓴 기자님 너무 편파적으로 글을 쓰셨네요.
    영양사가 갑질해서 국 태워먹고, 식재료 빠진 음식 내보냈다고합니까?
    안전과 위생교육을 얼마나 안 지켰으면 있지도 않는 서류 만들어서 앞으로 그러지않도록 하겠습니다
    말로 했는대도 업무지시 안 들으니 사유서 쓰게 했겠지..
    그 학교 조리원들 전부 사직해야해삭제

    • 노조가 이나라의 진정한 갑이다. 2019-12-10 00:25:30

      노조가 진정 이나라의 갑인 세상이군요.
      영양교사의 장기간에 걸친 갑질이 원인이 되어 조리를 하지않아 급식이 중단된 것입니까?
      화재위험을 알리고 예방하고자 교육한 것이 갑질이 되는세상.
      노조원의 권리를 지키고, 부르짖는 일 백번 옳습니다.
      그러나 여럿이 거짓을 진실로 만들고, 노조의 집단행위로 중단된 책임을 한사람에게 돌리는군요.

      교육청은 이러한 행위를 한 노조에게 법적책임을물어야 함에도 안방을 내주고, 그 대상을 감싸고, 노조가 갑이 맞는가 봅니다.

      지금이라도 직위해제 영양교사를 복직시키고, 법적책임을 제대로 묻기 바랍니다.삭제

      • 노조가 갑질이다 2019-12-09 16:47:29

        이러한 규탄대회와 기자회견을 자청하면 누구든 죄인이 되는 건가요?
        라온초의 급식대란이 영양교사의 갑질에서 기인하였다는 말은 노조의 주장인데,
        왜 이렇게 기사를 쓰는 겁니까?
        노조의 영양교사와 실무사간의 편가르기와 선동으로 미실시된 급식의 원인을
        영양교사의 갑질로 둔갑시키면 책임이 없어지는 건가요?
        폭언과 고성과 반말이 없었음에도 왜곡되어지는 현실이 무섭고
        한사람을 죄인으로 몰고가는 세상이 무섭군요.삭제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