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제52회 한정동아동문학상에 권영세 시인·조태봉 작가 선정

기사승인 2024.06.10  11:23:47

공유
default_news_ad2

- 6월 25일 오후 3시 물왕동 소재 따오기아동문화관에서 시상식

제52회 한정동아동문학상(운영위원회 위원장 김윤환)에 권영세 시인의 동시집 「동백이 웃다」와 조태봉 작가의 장편동화 「빨강 여우」가 선정됐다.

시상식은 오는 6월 25일 오후 3시 시흥시 물왕동 소재 따오기아동문화관에서 한정동 시인 추모제와 함께 열린다.

한정동아동문학상은 동요 ‘따오기’의 원작 시인인 백민 한정동 선생의 아동문학 정신을 기리기 위해 시흥시 지원과 따오기아동문화진흥회 주관으로 매년 개최된다.

지난 4월 20일부터 5월 20일까지 등단 10년 이상 된 작가의 최근 2년 이내 출간 작품집을 대상으로 진행한 공모를 통해 동시집 19권, 동화집 19권, 평론 2권이 응모되었다.

이 중 예심을 거쳐 본심에 올라온 12권을 대상으로 심사위원회가 지난 5월 27일 심사를 진행한 결과 권영세 시인과 조태봉 작가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심사위원회는 심사평에서 권영세 시인의 동시를 “문학적 완성도와 시적 깊이가 돋보이고 사물과 현상에 대한 의미와 변화를 다양하게 표현함으로서 시적 흥미를 더해 동시의 요건에 가장 부합하는 작품”이었다고 평가했다.

또한 조태봉 작가의 동화 「빨강 여우」는 “물질문명의 발달로 점차 경시되고 있는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을 일깨워 주는 장편 동화로서 세상 뉴스 속에 시사점을 찾아 ‘빨강 여우’라는 은유적 상징을 통해 사람의 야만성과 폭력성을 돌아보게 한다. 이로서 자연과 상생하는 어린이의 생태 감수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작품”이라고 평가했다. (☎ 따오기아동문화진흥회 031-318-3330) 

김현미 기자 j5900@chol.com

<저작권자 © 시흥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